행복나눔 보기

HOME > 게시판 > 행복나눔 > 보기

등록자관리자

등록일2020-03-16

조회수57

제목

대전교도소 송○○ 토마스 모어 형제님의 편지

찬미 예수님!


젤마나 수녀님, 사순 시기의 두 번째 주일입니다.
사순 시기와 맞아 떨어지기라도 하듯, 지구촌 전체가 코로나 때문에 신음하고 있습니다.
한 달의 방학 기간이 끝나고 나면 당연히 수녀님과 봉사자분들을 다시

볼 수 있을 줄 알았는데 뜻하지 않는 사건 때문에

기약 없는 기다림이 계속되고 있습니다.
모두가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다시 만날 수 있게 열심히 기도하겠습니다.
공소 예절을 마치고 토의 시간에 프란치스코 형님과 공소 회장, 마르코 대자와

코로나로 인해 이처럼 어려운 시기에 수녀님께서 건강하게 잘 계시나

걱정을 하며 이 글을 쓰고 있습니다.
무엇보다 지금까지 많은 격려와 위로를 받았으면서 한 번도 고맙다고 말하지 못하고

안부 편지조차 못 했던 수녀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습니다.
그리고 사랑하면서도 사랑한다고 말하지 못했고,
제 성격 때문에 부끄러운 마음도 있어 앞으로도 어쩌면 계속 말하지 못할

자매님과 해뜰 직원들에게도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.
수녀님, 이곳에서 생활하는 것은 말할 것도 없고, 삶이 모두 다 빚인 것 같습니다.
앞으로도 계속 빚을 질 것이 분명하겠지만 조금이나마 갚아가며 살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.
코로나 때문에 모두가 힘들어하고 이 시간, 모두의 쾌유와 안녕을 기도하겠습니다.


수녀님, 건강관리 잘 하셔서 힘든 시기가 지나면

환한 얼굴로 뵙게 되기를 기도하고 기도하겠습니다.


2020. 3. 8.
송○○ 토마스 모어 올림

0

0

첨부파일 다운로드: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미투데이 공유
  • 요즘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하단로고
  • 홈페이지이용약관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
천주교 대전교구 교정사목부    주소 : (34813) 대전광역시 중구 목중로4번길 44

대표전화 : 042-635-1115/1120    Fax : 042-672-1110    Email: haetul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