행복나눔 보기

HOME > 게시판 > 행복나눔 > 보기

등록자관리자

등록일2020-03-16

조회수61

제목

대전교도소 이○○ 프란치스코 형제님의 편지

†.찬미 예수님.


그립습니다. 수녀님
세월이 아주 수상해도 계절은 봄이고 곧 여기저기 꽃들이 피어날 것입니다.
차마 꽃 소식을 전하지 못할 만큼 초유의 감염 국난 코로나 19로 힘들기를 지나고 있으므로
이럴 때일수록 더욱 굳건히 건재하여야겠습니다.
건강관리 잘하셔요. 수녀님.


어느 때보다 더 하느님의 무한한 사랑과 은총이 필요할 때입니다.
예수님은 하느님 자비를 몸으로 보여주신 분입니다.
코로나 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하느님께서는 자비를 베풀어 주실 것입니다.


대정공소 형제들이 수녀님 걱정을 많이 합니다.
반장도 총무도 ○○이도 기도하고 또 기도합니다.
주님, 사순절 동안 모난 자신을 돌아보며 주님의 사랑을 다시 한번 가슴에 새깁니다.


주님의 사랑으로 젤마나 수녀님이 건강하시고

생각하고 하시고자 하는 일 모두 성취할 수 있게 은총을 내려 주시기를 기원합니다.


3월 8일(자) 사순 제2주일
이○○ 프란치스코 드림

0

0

첨부파일 다운로드: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미투데이 공유
  • 요즘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하단로고
  • 홈페이지이용약관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
천주교 대전교구 교정사목부    주소 : (34813) 대전광역시 중구 목중로4번길 44

대표전화 : 042-635-1115/1120    Fax : 042-672-1110    Email: haetul@hanmail.net